건지, ‘빨간풍선’ 여섯 번째 OST 주자 ‘사랑에 목마르다’ “애절함 더했다”
검색 입력폼
IT/과학

건지, ‘빨간풍선’ 여섯 번째 OST 주자 ‘사랑에 목마르다’ “애절함 더했다”

[자료제공-모스트콘텐츠]
[시사뉴스방송]가수 건지가 TV조선 주말 드라마 ‘빨간풍선’ OST의 여섯 번째 주자로 참여한다.

건지가 부른 ‘빨간풍선’ OST Part.6 ‘사랑에 목마르다’가 오늘 11일 발매된다.

‘은강’(서지혜 분)의 비밀스러운 욕망이 담긴 편지를 발견한 ‘바다’(홍수현 분)는 20년 지기 절친과 남편을 모두 잃었다는 분노감에 휩싸이고, 그 사이 ‘은강’과 ‘차원’은 서로를 향한 뜨거운 마음을 불태웠다.

매회 핵폭탄 급 충격 엔딩을 선사하며 더욱 거세질 파국을 예고한 드라마 ‘빨간풍선’. 이들의 비극적인 인연과 깊어질 감정선을 대변하는 OST Part.6 ‘사랑에 목마르다 - 건지’가 발매된다.

‘사랑에 목마르다’는 건지의 호소력 짙은 보컬과 화려하고 감성적인 오케스트레이션이 두드러지는 발라드로, 극 중 인물들의 사랑을 향한 갈증과 집착, 그로 인해 피어나는 비극을 한층 드라마틱하게 장식할 예정이다.

건지는 2012년 ‘가비엔제이’로 데뷔하여 ‘미안했을까’, ‘행복하댔잖아’, ‘헤어지래요’, ‘신촌에 왔어’ 등의 곡을 발표, 뛰어난 가창력과 특유의 섬세한 보컬을 자랑하며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이번 빨간풍선 OST ‘사랑에 목마르다’는 솔로 아티스트로의 새로운 출발을 알렸던 싱글 ‘괜찮은지 궁금해’ 이후 첫 OST 참여로, OST 계의 거장이자 드라마의 음악감독인 개미와 아이유, 박효신, 거미 등과 작업한 히트 프로듀서 최갑원, 이보람(씨야), 김나영, 디에이드 등 실력파 가수들과 다수 곡을 작업한 작곡가 찬란(CHANRAN)이 의기투합하여 극과 완벽히 어우러지는 웰메이드 OST를 완성시켰다.

한편, 건지가 참여한 ‘빨간풍선’ OST Part.6 ‘사랑에 목마르다’는 오늘 11일 18시에 각종 음원 플랫폼을 통해 공개된다.
강미영 기자 inews2477@naver.com
IT/과학 주요뉴스

오늘의 인기기사